유니베라 생명약학 학술상, 편도줄기세포 권위자 조인호 교수 선정
유니베라 생명약학 학술상, 편도줄기세포 권위자 조인호 교수 선정
  • 장인선 기자
  • 승인 2018.02.13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유니베라 생명약학 학술상’에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조인호 교수가 선정됐다.

이 상은 유니베라가 국내 생명약학 발전을 위해 제정한 것으로 올해로 15번째 수상자를 선정했다.

조 교수는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편도줄기세포 연구의 권위자로 150여편의 국내 논문발표, 8건의 특허등록 등 국내 생명약학 연구발전에 크게 기여해왔다.

조 교수는 지난 30여년간 심혈관질환의 예방과 치료에 중요한 분자로 알려진 일산화질소의 조절작용과 관련된 기초 및 중개 연구를 수행해 이 분야에서는 이름이 널리 알려졌다.

특히 수술 후 버려지는 사람의 편도선조직으로부터 새로운 종류의 줄기세포인 편도줄기세포를 추출, 세계 최초로 편도줄기세포를 부갑상선세포로 분화시키는 데 성공했다. 이를 기반으로 조 교수는 부갑상선기능저하증 세포치료제를 개발 중이다.

현재 조 교수는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의 교수 겸 편도줄기세포 연구센터의 센터장, 이화의료원 줄기세포재생의학연구소장을 맡고 있으며 질병관리본부 생명의과학센터 센터장, 생명약학연구회 회장, 한국조직공학재생의학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