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정보 > 카드뉴스
[카드 뉴스] “땀 흘리면 살 빠지는 거 아닌가요?” 허와 실
유대형 기자  |  ubig23@k-health.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09  09:40:2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여름은 다이어트에 적기? 
여름에는 무더운 날씨뿐 아니라 쏟아지는 땀 때문에 불쾌지수가 높아집니다. 하지만 살을 빼는 사람들은 땀이 잘 나기 때문에 이러한 환경을 반깁니다. 땀이 많이 날수록 살이 잘 빠진다는 생각. 과연 사실일까요? 

땀 흘리면 무조건 살 빠진다?
한때 열풍이었던 비닐랩 다이어트가 있습니다. 사우나에서 땀을 빼거나 운동할 때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몸에 랩을 감는 방법인데요. 실제로 땀을 많이 흘리면 몸이 가벼워지고 지방도 같이 빠진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이는 사실이 아닙니다

땀도 다 똑같지 않습니다 
운동할 때 흘린 땀과 찜질방에서 흘린 땀은 성질이 다릅니다. 운동을 하면 몸에 저장돼 있던 탄수화물·지방이 연소되는데요. 이 과정에서 열이 발생해 체온이 올라갑니다. 체온을 낮추기 위해 우리 몸은 땀을 흘리고 노폐물과 독성물질도 함께 배출합니다. 

오히려 건강 해쳐요 
하지만 더위에 흘리는 땀은 단순히 체온을 낮추기 위해 나오는 것입니다. 따라서 마그네슘, 칼륨 등 우리 몸에 필요한 전해질만 배출돼 건강에는 오히려 악영향을 줍니다. 즉 더워서 흘리는 땀은 체중감량과는 별 관계가 없습니다

겨울운동보다는 땀나는 '여름운동'?  
일반적으로 추운 겨울보다는 조금만 움직여도 땀이 나는 여름운동이 효과적이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일부만 맞고 일부는 틀린 정보입니다. 겨울운동 시 땀이 잘 나지 않는 것은 운동효과가 적어서가 아닙니다

겨울에도 효과적이에요 
원래 땀은 체온을 조절하기 위한 것입니다. 겨울에는 온이 낮아 굳이 땀을 흘리지 않아도 열을 쉽게 배출할 수 있어 땀이 적게 나는 것입니다. 땀과 별개로 운동한 만큼 칼로리소모는 충분히 이뤄집니다. 

땀 많이 나는 음식, 다이어트에 좋다?  
또 살을 빼기 위해 맵거나 뜨거운 음식을 찾는 사람이 있습니다. 이들 음식을 먹으면 온몸이 뜨거워지며 온몸에 땀이 뻘뻘 나기 시작하는데요. 흠뻑 젖은 몸을 보면 괜히 살이 빠진 것 같은 기분이 듭니다. 

캡사이신성분 확인해야
매운 음식 중 살 빼는데 도움을 주는 음식이 있기는 합니다. '캡사이신' 성분이 지방연소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죠. 하지만 모든 매운 음식에 들어 있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확인이 필요합니다. 또 대다수가 고열량식품이기 때문에 오히려 살이 찔 수 있습니다. 

소중한 땀, 건강하게 흘리자 
체온조절, 노폐물배출, 신진대사촉진 등 다양한 기능을 하는 땀은 우리 몸에서 소중한 존재입니다. 따라서 찜질방이나 매운음식이 아닌 운동으로 땀을 흘리는 것이 가장 건강하면서도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도움말. 채규희 가정의학과 전문의 
운동한 다음 땀이 났을 때는 수건으로 천천히 닦고 땀구멍이 닫힐 때까지 기다린 다음 샤워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 땀을 지나치게 많이 흘리면 쇼크, 탈수현상, 혈액순환장애 등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인기기사]

유대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단독기획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뷰티&뷰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주식회사 헬스경향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89   |  등록일자 : 2013년 1월 10일   |   제호 : 헬스경향   |  발행·편집인 : 조창연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 38, 6층(헬스경향)   |  대표전화 : 02)3701-1582   |   팩스 : 02)6272-1580
발행일자 : 2013년 1월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창연
Copyright © 2014 헬스경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