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정보 > 건강일반
면역력 향상과 관절건강에 좋은 스트레칭 3
유대형 기자  |  ubig23@k-health.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3  16:17: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농민들의 1년의 결실 덕분에 가을은 그 어느 때보다 풍성한 계절이지만 고된 농사일로 척추와 관절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이 많다. 해가 뜰 때부터 질 때까지 논밭에서 일하는 농민들은 10도 안팎으로 벌어지는 큰 일교차 때문에 감기, 비염 등 호흡기질환에 걸리기도 한다.

이러한 질병을 예방하려면 틈틈이 스트레칭하는 것이 좋다. 스트레칭은 면역력을 높이고 관절 건강을 지키는데 효과적이다. 또 깊은 호흡과 긴장 이완을 통해 혈액순환 개선 효과가 있으며 부교감신경을 활성화시켜 피로회복과 면역력 증진에 도움이 된다. 특히 관절과 근육을 유연하게 만들어 통증을 해소할 수 있다.

   

■농사로 굽은 허리에 ‘천사 스트레칭’

농민들은 허리를 굽힌 채 장시간 일해야하는 경우가 많다. 수확시기를 놓치면 상품성이 떨어지기 때문에 무리해서라도 일을 해야한다. 아침부터 밤까지 허리를 굽힌 채 농사일을 하다보면 허리가 끊어지는 듯한 통증을 느끼기도 한다. 이 때 ‘천사 스트레칭’은 어깨와 등 근육을 강화시켜 농사일로 굽은 등을 반듯하게 펴준다.

우선 양팔이 귀에 닿도록 손을 끝까지 올린 다음 손바닥이 귀 쪽에서 바깥쪽으로 향하도록 팔을 올리고 뒤로 천천히 젖힌다. 어깨를 최대한 뒤로 밀어준 상태에서 천천히 끝까지 쓸어내린다. 이 동작을 15초 씩 15~10회 반복하면 효과를 볼 수 있다.

   

■아픈 무릎 위한 ‘자전거 타기 스트레칭’

농사일이 고된 이유는 같은 동작을 반복하기 때문이다. 특히 일어섰다 앉았다를 반복하는 경우가 많은데 대다수 농부들에게는 부담스러운 일이다. 가뜩이나 무릎 관절의 퇴행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는 나이에 한 동작을 계속 하다보면 관절통증이 생기기 십상이다. 그렇다고 아예 안 움직이는 것이 능사가 아니다. 농사일로 관절 통증이 생기더라도 가벼운 운동으로 무릎 관절 주변 근육을 강화하는 것이 좋다.

이때는 ‘자전거 타기 스트레칭’이 좋다. 우선 반듯하게 누운 상태에서 양다리를 위로 들어 올린 다음 공중에서 자전거를 타듯 돌리면 된다. 이 같은 동작을 20~30회 이상 반복하면 된다.

   

■‘쭉쭉 뻗기 스트레칭’…제대로 해야 효과적

‘쭉쭉 뻗기 스트레칭’은 우리에게 익숙한 동작이다. 몸이 찌뿌둥할 때 기지개를 켜는 동작과 유사하다. 익숙한 스트레칭이지만 효과를 극대화시켜주는 자세를 아는 사람이 적다. 쭉쭉 뻗기 스트레칭은 척추기립근을 늘여주고 근육의 긴장을 완화하는 효과가 있다.

방법은 간단하다. 우선 양손을 깍지 낀 후 머리 위해 쭉 올린다. 머리 위로 손을 쭉 올리면서 목과 윗몸을 살짝 뒤로 젖히면 된다. 뒤로 젖힌 자세를 10초간 유지하고 이를 3회 반복하면 된다.

[인기기사]

유대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단독기획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뷰티&뷰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주식회사 헬스경향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89   |  등록일자 : 2013년 1월 10일   |   제호 : 헬스경향   |  발행·편집인 : 조창연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 38, 6층(헬스경향)   |  대표전화 : 02)3701-1582   |   팩스 : 02)6272-1580
발행일자 : 2013년 1월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창연
Copyright © 2014 헬스경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