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약진흥재단-국립암센터, 항암유효물질 발굴 논의의 장 열어
한약진흥재단-국립암센터, 항암유효물질 발굴 논의의 장 열어
  • 장인선 기자
  • 승인 2018.11.08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약진흥재단과 국립암센터가 항암유효물질 발굴을 위한 공동세미나를 열고 협력방향을 모색했다.
한약진흥재단과 국립암센터가 항암유효물질 발굴을 위한 공동세미나를 열고 협력방향을 모색했다.

한약진흥재단과 국립암센터가 8일 공동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천연물의 항암활성 유효물질을 검증하고 관련 최신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약진흥재단은 ▲혈관신생억제를 통한 암전이 치료용 한약제제 발굴(한의기술R&D1팀 김효정 박사) ▲항암 분자타깃 활성물질 함유 한약추출물의 에너지대사 조절효과 연구(산업화지원팀 강윤환 박사) ▲한의약 소재에서 분리된 항암활성 성분(한의신약연구팀 조명래 박사)에 대해 주제발표를 했다.

국림암센터에서는 ▲암 전이 억제를 위한 anoikis 감작제 발굴(비교생명의학연구과 김용연 박사) ▲In vivo 선충 발암모델을 이용한 천연물 유래 항암물질 발굴(비교생명의학연구과 심재갈 박사) ▲전사조절인자 활성 조절 특성을 이용한 항암 유효물질 발굴(비교생명의학연구과 윤경실 박사) ▲SIRT1 activity 조절인자 screening을 통한 암종별 맞춤 항암 전략 제시(암중개연구과 신동훈 박사)에 대한 주제발표를 진행했다.

한약진흥재단 이응세 원장은 “양 기관은 이번 세미나를 기반으로 연구협력과 기술교류를 통해 한의약 산업 발전 및 암 정복을 위한 상호 상생의 길을 열어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립암센터 이은숙 원장은 “이번 세미나가 그동안 연구해온 천연물의 항암 작용에 대한 과학적 근거를 마련하고 한의약과의 협력 방향을 모색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