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 신간]걷기의 재발견/나는 왜 늘 아픈가
[헬스 신간]걷기의 재발견/나는 왜 늘 아픈가
  • 장인선 기자
  • 승인 2016.05.11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걷는’ 순간 시작된 놀라운 삶의 변화-
 


▲케빈 클린켄버그 지음·김승진 옮김/글담출판/225쪽/1만2800원

‘걷기’가 건강에 좋다는 것은 누구나 알고 있지만 실천하기는 마음처럼 쉽지 않다. 이 책은 걷기를 생활화하고 싶지만 망설이는 이들을 위한 효과적인 지침서다. 20년 동안 걷기생활을 실천해온 저자는 인생에서 빠질 수 없는 ▲돈 ▲시간 ▲건강 ▲인간관계라는 네 가지 주제를 통해 걷기의 효과를 생생하게 전달한다. 밖에서 걷기 좋은 따뜻한 5월이다. 건강을 위해 오늘부터 의미 있는 발걸음을 내디뎌보는 것은 어떨까. 시작이 반이다.


-‘건강해져야 한다’는 의무감 버려라-

 

 

 

 


▲크리스티안 구트 지음·유영미 옮김/부키/320쪽/1만4800원

‘나는 왜 늘 아픈가’에 대한 물음은 저자 본인의 경험에서 시작된다. 저자(신경과 의사)는 40대 초반 건강에 이상을 느끼고 검진받기로 마음먹는다. 하지만 건강에 집착하는 것이 과연 진짜 바람직한 일인지 스스로 회의를 품고 검진, 운동, 식이요법 등 건강을 위해 우리가 하는 모든 과정을 일일이 따져본다. 단 저자가 건강을 위한 모든 의료행위와 생활습관을 부정하는 것은 아니다. 그가 강조하는 것은 의학이 모든 문제를 해결해주지 못하며 개인이 아무리 노력해도 노화와 죽음은 피할 수 없다는 것. ‘나는 왜 늘 아픈가’에 대한 답은 결국 억지로 건강해지려 했던 자신에게서 비롯된다는 것을 깨닫게 하는 책이다.

<헬스경향 장인선 기자 insun@k-health.com>
(ⓒ 경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